‘대전’은 칼국수의 도시라는 별명이 붙을 만큼 내로라하는 칼국수 맛집들이 자리 잡고 있다. 해산물로 시원한 맛을 낸 칼국수의 정석부터 다른 곳에서 맛보기 힘든 이색적인 칼국수 맛집이 다양하게 있어 골라 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부추의 은은한 풍미가 스며든 칼국수를 시작으로 들깨의 구수함이...
넓은 냄비에 채소, 고기, 해산물 등의 재료와 육수를 넣어 자작하게 끓여 먹는 ‘전골’. 요즘같이 찬 바람이 불어오는 계절이면 따끈따끈한 전골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진다. 전골은 만두, 곱창, 김치, 낙지, 두부 등 들어가는 메인 재료에 따라 다양한 모습으로 변신한다. 매일 아침...
아침과 저녁으로 찬바람이 불어오는 10월의 끝자락. 으슬으슬하게 떨려오는 몸을 뎁혀 줄 따끈한 탕 요리가 생각나는 순간이다. 국내산 미꾸라지로 구수한 맛을 살린 추어탕부터 몸에 좋은 약재로 건강한 맛을 더한 삼계탕, 시원한 국물이 속을 풀어주는 복어탕까지! 100년을 이어갈 따끈한 정, 전국...
해산물의 천국이라 불리는 가을이 왔다. 가을을 맞이해 맛이 한껏 오른 제철 해산물을 골라 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부드러운 보쌈에 굴이 녹진함을 더하는 굴 보쌈을 시작으로 가장 신선하게 즐기는 갈치회, 탱글탱글한 식감에 매료되는 딱새우회까지! 지금 가장 맛있는, 전국 10월 제철 해산물...
소나 돼지의 창자에 다양한 재료를 다져 만든 소를 채워 쪄낸 ‘순대’의 정석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곳들이 있다. 막창의 쫄깃쫄깃함이 살아있는 순대부터 선지의 짙은 풍미가 입안 가득 퍼지는 순대, 소시지처럼 탱글한 식감이 매력적인 순대까지! 생활의 달인이 선보이는 전국 순대...
씹을수록 구수함이 퍼지는 메밀 면과 달콤짭짤한 쯔유 소스의 조화를 맛볼 수 있는 ‘소바’. 비슷한 듯하지만, 주인장의 손길과 비법 레시피를 거치며 개성 넘치는 맛을 뽐낸다. 천연 재료로 은근한 감칠맛을 뽑아낸 곳부터 채소, 해산물, 간장 등 다양한 육수를 배합해 짙은 풍미를...
돼지고기, 소고기 등의 육류에 양념을 입혀 은근하게 구워 먹는 ‘갈비’. 달짝지근한 양념이 입맛을 돋워주는 갈비부터 고기 본연의 맛이 잘 느껴지는 생 갈비까지 입맛에 맞게 골라 즐기는 재미가 있다. 특제 소스로 숙성시켜 육질의 촉촉함이 살아있는 돼지갈비를 시작으로 입안에서 사르르 녹아내리는...
생선을 가장 신선하게 즐길 수 있는 ‘회’. 생선 종류에 따라 각기 다른 맛과 식감을 즐길 수 있어 골라 먹는 재미가 있다. 부드러우면서도 쫄깃한 식감을 자랑하는 회는 초장, 간장, 막장 등의 소스에 찍어 먹거나 쌈 채소를 곁들여 한층 풍성한 맛을...
어린 시절 카페에 가면 큰마음 먹고 시켰던 추억의 디저트 ‘파르페’. 길쭉한 유리 글라스에 아이스크림, 생크림, 과일, 쿠키 등을 차곡차곡 쌓아 알록달록한 색감이 눈을 즐겁게 한다. 달콤한 망고가 아낌없이 들어간 파르페부터 추억이 떠오르는 옛 스타일로 선보이는 곳까지! 전국 파르페 맛집...
바쁘고 정신없이 돌아가는 일상 속에서 잠시 벗어나 재충전을 위해 여름 휴가를 떠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특히 강원도는 보기만 해도 가슴이 시원해지는 바다, 지역 특산물을 이용한 맛깔난 음식을 동시에 즐길 수 있어 여름철 최고의 휴양지로 손꼽혀 왔다. 대략 4~5년 전부터...